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英, 내달 2일 봉쇄 풀지만 지역규제는 더 강화

기사승인 2020.11.23  06:29:57

공유
default_news_ad2

(서울=뉴스1) 강민경 기자 = 영국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잉글랜드 봉쇄령을 내달 2일 해제하기로 했다.

BBC에 따르면 영국 총리실은 21일(현지시간) 이같이 밝히고 "봉쇄가 해제되면 지역별 상황에 따라 제한조치를 차등화하는 3단계 대응 시스템을 다시 가동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BBC는 "지역별 규제가 어떻게 바뀔지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으나, 술집과 식당에 대한 영업 제한이 더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이는 과학자들과 보건 전문가들이 "코로나19 관련 봉쇄를 전면 해제할 경우 크리스마스 연휴 기간동안 확진자가 급증할 수 있다"는 우려를 제기한 것과 관련이 있어 보인다.

총리실은 "기존과 비슷한 조치를 취하겠지만, 봉쇄 기간동안 얻은 이점을 보호하기 위해 일부 지역의 경우 제한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부연했다.

영국에선 이달 5일부터 잉글랜드 전역의 술집과 식당 등 비필수 사업장의 영업을 제한하는 봉쇄 조치가 시행되고 있다.

영국 정부는 22일 내각회의에서 이른바 '코로나19 겨울 대책'을 논의하고 23일 구체적인 대응 방안을 공개할 전망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1
set_hot_S1N8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