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Children’s Walk 성료' 한국로슈·한국로슈진단, 국내외 소외 아동 위한 '비대면 걷기 대회' 진행…'매칭 펀드 통해 국내외 소외 아동 지원' 아동 학대 예방·미혼모 처우 개선 위한 기금 마련

기사승인 2021.06.22  06:31:20

공유
default_news_ad2

- '올해 비대면 쓰담 달리기 방식 새로 도입' 기업 사회공헌활동에 ESG 요소 접목

한국로슈(대표이사 닉 호리지)와 한국로슈진단(대표이사 조니 제)은 지난 6월 7일부터 20일까지 약 2주에 걸쳐 ‘어린이를 위한 걷기 대회(칠드런스 워크; Children’s Walk)’를 성료했다고 밝혔다.

올해 ‘어린이를 위한 걷기 대회’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비대면 ‘쓰담 달리기’ 방식으로 진행됐다. ‘쓰담 달리기’는 ‘줍다(pick-up)’와 ‘천천히 달리다(jogging)’의 합성어인 플로깅(plogging)의 순우리말로, 건강 증진과 환경 보호가 동시에 가능하다. 이를 통해 로슈그룹은 기업 사회공헌활동에 ESG(환경·사회·지배구조, Environment·Social·Governance) 요소를 접목하여 지속가능한 사회적 가치 창출을 실천했다.

한국로슈 및 한국로슈진단 양사 임직원은 6월 7일부터 20일까지 약 2주간 각자 선택한 장소에서 ‘쓰담 달리기’를 하며 촬영한 사진과 영상을 조직 내부 소셜 미디어 플랫폼에 업로드하는 방식으로 이번 걷기 대회에 참여했다.

임직원 참여를 통해 조성된 기금은 동일한 금액을 추가적으로 기부하는 본사의 매칭 펀드와 함께 국내외 소외 아동 지원을 비롯해 아동 학대 예방 및 미혼모 처우 개선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로슈그룹은 지난 2003년부터 유니세프가 지정한 ‘아프리카 어린이의 날(Day of the African Child, 6월 16일)’을 기념해 매년 전세계에서 ‘어린이를 위한 걷기 대회’를 진행해왔다. 현재까지 63개국 151개 지역에서 24만 8천명 이상의 로슈그룹 임직원들이 참여해 약 248억 5,000만 원(약 2,000만 스위스프랑)을 모금한 바 있다. 이렇게 마련된 기금은 아프리카 최빈국 어린이를 위한 식수 지원, 교육 개선 등과 각국 어린이 복지 및 교육에 지원되고 있다.

한국로슈 닉 호리지 대표이사는 “로슈그룹의 대표적인 글로벌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어린이를 위한 걷기 대회’에 올해 쓰담 달리기라는 새로운 방식을 도입해 소외 아동 지원과 환경 보호를 동시에 실천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한국로슈와 한국로슈진단은 환자의 건강한 삶을 위해 혁신적인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기업시민으로서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진정성 있는 활동을 이어나가겠다”고 밝혔다.

한국로슈·한국로슈진단, 어린이를 위한 걷기 대회.

한국로슈진단 조니 제 대표이사는 “한국로슈진단과 한국로슈가 매년 어려운 환경에 처한 어린이에게 희망을 나눠줄 수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오랜기간 함께하고 있는 것에 큰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원 로슈(One Roche)’로서 지역사회에 대한 기여뿐 아니라 한국 환자 삶의 질 향상과 건강한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한 노력에 함께 앞장서겠다”고 했다.

우정헌 기자 mtjpost@mtjpost.com

<저작권자 © THE MEDI TREAT JOURNAL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8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