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한국로슈진단 VOD 심포지엄 개최' 권계철 교수(충남의대)·서을주 교수(울산의대)·조윤정 교수(고려의대) 좌장…고재훈 교수(성균관의대)·김현숙 명예교수(연세의대)·Peter Ramge 박사(로슈진단 본사) 연자

기사승인 2021.10.28  06:29:40

공유
default_news_ad2

- 코로나 19 관련 혈청학적 진단·임상적 의미에 대한 논의 시작으로 '코로나19 PCR 검사 동향·사례' 공유

한국로슈진단은 지난 26일 진단검사의학과 전문의를 대상으로 한 VOD(Value of Diagnostic)심포지엄을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작년에 이어 올해도 온라인으로 열린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코로나 19 관련 혈청학적 진단과 임상적 의미에 대한 논의를 시작으로 코로나19 PCR 검사의 동향 및 사례에 대해서 공유했다.

또한, 코로나19백신과 최근 발표된 코로나 항체에 관한 연구 결과 및 트렌드에 대해서도 소개하고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올해로 여섯 번째를 맞는 이번 심포지엄에는 권계철 교수(충남의대), 서을주 교수(울산의대), 조윤정 교수(고려의대)가 좌장을 맡고, 고재훈 교수(성균관의대), 김현숙 명예교수(연세의대), Peter Ramge 박사(로슈진단 본사)가 연자를 맡아 각 주제에 대해 심도 있는 강연을 펼쳤다.

이번 행사에는 국내 진단검사 전문의 110여명이 참여해 열띤 논의를 바탕으로 코로나 19 백신 및 검사 관련 최신 지견을 교류하며 참가자들의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첫 번째 세션은 코로나19에 대해 다양한 연구과제를 진행해 온 성균관의대 감염내과 고재훈 교수가 맡아 코로나19 혈청학적 진단과 임상적 의의에 대해 공유했다.

한국로슈진단 온라인 VOD(Value of Diagnostics) 심포지엄 현장.(한국로슈진단 제공).

아직 항체 검사의 특정 Titer를 면역력이 있다고 규정하기에는 중화항체만을 검사하는 PRNT 검사 또한 답을 줄 수 없기 때문에 Spike protein을 타겟으로 하는 정량항체검사를 통해 항체 변화를 모니터링 하는 것이 의미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두 번째 세션은 국내 및 해외 코로나 PCR 검사와 관련해 최신 검사 방법 및 동향 그리고 코로나 PCR 검사 시 발행할 수 있는 사례에 대해서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더불어 ‘위드 코로나’ 시대에 앞서 자동화 장비의 필요성에 대해서도 이야기를 나누었다.

세 번째 세션에서는 전 세계적으로 이슈가 되고 있는 코로나19 항체 검사와 백신에 대한 최신 논문을 공유했다. 이를 통해 코로나19항체 검사는 백신 접종에 의한 항체 반응을 파악하는 등 다방면에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감을 높였다.

한국로슈진단 킷 탕 대표이사는 “한국로슈진단은 로슈진단의 최신 진단 솔루션과 이를 국내에서 최적화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의료진과 다양한 채널을 통해 지속적으로 소통하고 있다”며 “VOD 심포지엄을 통해 국내 의료 시스템 형성에서 진단의 가치를 전달하고, 앞으로도 이와 같이 의료 시스템 내에서 진단의 중요성과 역할에 대해 아이디어를 직접적으로 교환할 수 있는 귀중한 자리를 지속적으로 만들어나갈 예정”이라고 했다. 

우정헌 기자 mtjpost@mtjpost.com

<저작권자 © THE MEDI TREAT JOURNAL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6
set_hot_S1N8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